* 제 4 절 합성어 및 접두사가 붙은 말

제27항 둘 이상의 단어가 어울리거나 접두사가 붙어서 이루어진 말은 각각 그 원형을 밝히어 적는다.
국말이/꺾꽂이/꽂잎/끝장/물난리/밑천/부엌일/싫증/옷안/웃옷/젖몸살/첫아들/칼날/팥알/
헛웃음/값없다/겉늙다/굵주리다/낮잡다/맞먹다/받내다/벋놓다/빗나가다/빛나다/새파랗다/
샛노랗다/시꺼멓다/싯누렇다/엇나가다/엎누르다/엿듣다/옻오르다/짓이기다/헛되다

[붙임 1] 어원은 분명하나 소리만 특이하게 변한 것은 변한 대로 적는다.
할아버지/할아범

[붙임 2] 어원이 분명하지 아니한 것은 원형을 밝히어 적지 아니한다.
골병/골탕/끌탕/며칠/아재비/오라비/업신여기다/부리나케

[붙임 3] '이[齒, ]'가 합성어나 이에 준하는 말에서 '니' 또는 '리'로 소리날 때에는 '니'로 적는다.
간니/덧니/사랑니/송곳니/앞니/어금니/윗니/젖니/톱니/틀니/가랑니/머릿니

제28항 끝소리가 'ㄹ'인 말과 딴 말이 어울릴 적에 'ㄹ' 소리가 나지 아니하는 것은 아니 나는 대로 적는다.
다달이(달-달-이)/따님(딸-님)/마되(말-되)/마소(말-소)/무자위(물-자위)/바느질(바늘-질)/
부나비(불-나비)/부삽(불-삽)/부손(불-손)/소나무(솔-나무)/싸전(쌀-전)/여닫이(열-닫이)/
우짖다(울-짖다)/화살(활-살)

제29항 끝소리가 'ㄹ'인 말과 딴 말이 어울릴 적에 'ㄹ' 소리가 'ㄷ' 소리로 나는 것은 'ㄷ'으로 적는다.
반짇고리(바느질∼)/사흗날(사흘∼)/삼짇날(삼질∼)/섣달(설∼)/
숟가락(술∼)/이튿날(이틀∼)/잔주름(잘∼) 푿소(풀∼)/
섣부르다(설∼)/잗다듬다(잘∼)/잗다랗다(잘∼)

제30항 사이시옷은 다음과 갈은 경우에 받치어 찍는다.

1. 순 우리말로 된 합성어로서 앞말이 모음으로 끝난 경우

(1) 뒷말의 첫소리가 된소리로 나는 것
고랫재/귓밥/나룻배/나뭇가지/냇가/댓가지/뒷갈망/맷돌/머릿기름/모깃불/못자리/바닷가/
뱃길/볏가리/부싯돌/선짓국/쇳조각/아랫집/우렁잇속/잇자국/잿더미/조갯살/찻집/쳇바퀴


(2) 뒷말의 첫소리 'ㄴ, ㅁ' 앞에서 'ㄴ' 소리가 덧나는 것
멧나물/아랫니/텃마당/아랫마을/뒷머리/잇몸/깻묵/냇물/빗물

(3) 뒷말의 첫소리 모음 앞에서 'ㄴㄴ'소리가 덧나는 것
도래깻열/뒷윷/두렛일/뒷일/뒷입맛/베갯잇/욧잇/깻잎/나뭇잎/댓잎

2. 순 우리말과 한자어로 된 합성어로서 앞말이 모음으로 끝난 경우

(1) 뒷말의 첫소리가 된소리로 나는 것
귓병/머릿방/뱃병/봇둑/사잣밥/샛강/아랫방/자릿세/전셋집/찻잔/
찻종/촛국/콧병/탯줄/텃세/핏기/햇수/횟가루/횟배

(2) 뒷말의 첫소리 'ㄴ, ㅁ' 앞에서 'ㄴ' 소리가 덧나는 것
곗날/제삿날/훗날/툇마루/양칫물

(3) 뒷말의 첫소리 모음 앞에서 'ㄴㄴ'소리가 덧나는 것
가욋일/사삿일/예삿일/훗일

3. 두 음절로 된 다음 한자어
곳간(庫間) 셋방(貰房) 숫자(數字) 찻간(車間) 툇간(退間) 횟수(回數)

제31항 두 말이 어울릴 적에 'ㅂ' 소리나 'ㅎ' 소리가 덧나는 것은 소리대로 적는다.

1. 'ㅂ' 소리가 덧나는 것
싸리(대ㅂ싸리)/멥쌀(메ㅂ쌀)/볍씨(벼ㅂ씨)/입때(이ㅂ때)/입쌀(이ㅂ쌀)/접때(저ㅂ때)/
좁쌀(조ㅂ쌀)/햅쌀(해ㅂ쌀)

2. 'ㅎ' 소리가 덧나는 것
머리카락(머리ㅎ가락)/살코기(살ㅎ고기)/수캐(수ㅎ개)/수컷(수ㅎ것)/수탉(수ㅎ닭)/
안팎(안ㅎ밖)/암캐(암ㅎ개)/암컷(암ㅎ것)/암탉(암ㅎ닭)

* 제 5 절 준 말

제32항 단어의 끝모음이 줄어지고 자음만 남은 것은 그 앞의 음절에 받침으로 적는다.

(본말)
(준말)
기러기야
기럭아
어제그저께
엊그저께
어제저녁
엊저녁
온가지
온갖
가지고, 가지지
갖고, 갖지
디디고, 디디지
딛고, 딛지

제33항 체언과 조사가 어울려 줄어지는 경우에는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그것은
그건
그것이
그게
그것으로
그걸로
나는
나를
너를
무엇을
무얼/뭘
무엇이
뭣이/무에

제34항 모음 'ㅏ, ㅓ'로 끝난 어간에 '-아/-어, -았-/-었-'이 어울릴 적에는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본말)
(준말)
가아
가았다
갔다
나아
나았다
났다
타아
타았다
탔다
서어
서었다
섰다
켜어
켜었다
켰다
펴어
펴었다
폈다

[붙임 1] 'ㅐ, ㅔ' 뒤에 '-어, -었-'이 어울려 줄 적에는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본말)
(준말)
개어
개었다
갰다
내어
내었다
냈다
베어
베었다
벴다
세어
세었다
셌다

[붙임 2] '하여'가 한 음절로 줄어서 '해'로 될 적에는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본말)
(준말)
하여
하였다
했다
더하여
더해
더하였다
더했다
흔하여
흔해
흔하였다
흔했다

제35항 모음 'ㅗ, ㅜ'로 끝난 어간에 '-아/-어, -았-/-었-'이 어울려 'ㅘ/ㅝ,ㅘ/ㅝ'으로 될 때에는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본말)
(준말)
꼬아
꼬았다
꽜다봤
보아
보았다
봤다
쏘아
쏘었다
쐈다
두어
두었다
뒀다
쑤어
쑤었다
쒔다
주어
주었다
줬다

[붙임 1] '놓아'가 '놔'로 줄 적에는 준 대로 적는다.

[붙임 2] 'ㅚ' 뒤에 '-어, -었-'이 어울려 'ㅙ, ㅙ'으로 될 적에도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본말)
(준말)
괴어
괴었다
괬다
되어
되었다
됐다
뵈어
뵈었다
뵀다
쇠어
쇠었다
쇘다
쐬어
쐬었다
쐤다

제36항 'ㅣ' 뒤에 '-어'가 와서 'ㅕ'로 줄 적에는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본말)
(준말)
가지어
가져
가지었다
가졌다
견디어
견뎌
견디었다
견뎠다
다니어
다녀
다니었다
다녔다
막히어
막혀
막히었다
막혔다
버티어
버텨
버티었다
버텼다
치이어
치여
치이었다
치였다

제37항 'ㅏ, ㅕ, ㅗ, ㅜ, ㅡ'로 끝난 어간에 '-이-'가 와서 각각'ㅐ, ㅖ, ㅚ, ㅟ, ㅢ'로 줄 적에는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가지어
가져
견디어
견뎌
다니어
다녀
막히어
막혀
버티어
버텨
치이어
치여

제38항 'ㅏ, ㅗ, ㅜ, ㅡ' 뒤에 '-이어'가 어울려 줄어질 적에는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싸이어
쌔여 싸여
보이어
뵈어 보여
쏘이어
쐬어 쏘여
누이어
뉘어 누여
뜨이어
띄어
쓰이어
씌어 쓰여
트이어
틔어 트여


제39항 이미 '-지' 뒤에 '않-'이 어울려 '-잖-'이 될 적과 '-하지' 뒤에 '않-'이 어울려 '찮-'이 될 적에는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그렇지 않은
그렇잖은
적지 않은
적잖은
만만하지 않다
만만찮다
변변하지 않다
변변찮다

제40항 어간의 끝음절 '하'의 'ㅏ'가 줄고 'ㅎ'이 다음 음절의 첫소리와 어울려 거센소리로 될 적에는 거센소리
로 적는다.

(본말)
(준말)
간편하게
간편케
연구하도록
연구토록
가하다
가타
다정하다
다정타
정결하다
정결타
흔하다
흔타

[붙임 1] 'ㅎ'이 어간의 끝소리로 굳어진 것은 받침으로 적는다.
않다 않고 않지 않든지
그렇다 그렇고 그렇지 그렇든지
아무렇다 아무렇고 아무렇지 아무렇든지
어떻다 어떻고 어떻지 어떻든지
이렇다 이렇고 이렇지 어렇든지
저렇다 저렇고 저렇지 저렇든지


[붙임 2] 어간의 끝음절 '하'가 아주 줄 적에는 준 대로 적는다.

(본말)
(준말)
거북하지
거북지
생각하건대
생각건대
생각하다 못해
생각다 못해
깨끗하지 않다
깨끗지 않다
넉넉하지 않다
넉넉지 않다
못하지 않다
못지않다
섭섭하지 않다
섭섭지 않다
익숙하지 않다
익숙지 않다

[붙임 3] 다음과 같은 부사는 소리대로 적는다.
결단코 결코 기필코 무심코 하여튼 요컨대
녕코 필연코 하마터면 하여튼 한사코




출처 <한글재단> http://www.hangul.or.kr/

 
대전시 대덕구 와동 295-1 Tel.042)622-7029 Fax.042)627-7236